HOME  /  SEARCH  /  LOG IN  /  SIGN UP
메인

한국어와 태권도를 중심으로 전 세계 국가들과의 문화교류를 통해 한국의 문화를 알리고 국가 브랜드를 고양하기 위해 결성된 사단법인 한국문화국제교류운동본부(ICKC)가 2011. 3월30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창립대회를 갖고 공식 출범했습니다.
태권도 및 한국어 전문가, 재미동포 그리고 재외동포 관계자들 370여명이 발기인으로 참여한 ICKC는 한국문화의 국제적인 교류를 통해 세계민족과 국가 간에 친선을 도모하고, 국가 브랜드를 고양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공익단체입니다.
ICKC는 재외동포 및 국내외 유관 단체와 네트워크를 형성, 한국문화의 국제적 저변 확대 및 확산에 주력하고 있으며, 여러 포럼 및 세미나, 국내외 문화탐방, 재외동포 학생 후원, 배려 캠페인 등 유의미한 문화 사업을 펼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국립국어원
세종학당재단
재외동포재단
세계태권도연맹
재미한국학교협의회
태권도원
국립국제교육원
세계태권도연맹, 폭발 참사 레바논에 태권도용품·현금 지원
세계태권도연맹, 폭발 참사 레바논에 태권도용품·현금 지원
세계태권도연맹(WT)은 폭발 참사로 큰 피해를 본 레바논에 태권도용품과 현금 3만달러(약 3천600만원)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연맹은 지난 4일 수도 베이루트에서 발생한 폭발 사고로 고통을 겪는 레바논의 태권도인 지원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최근 화상회의를 개최했다. 조정원 연맹 총재의 지시로 태권도박애재단(THF), 아시아태권도연맹 관계자들과 함께 WT 사무국에서 하비브 자리페 레바논태권도협회장과 화상으로 한 시간여 동안 회의를
호치민시 토요한글학교, 코로나 속에서도 11주간 등교수업 마쳐
호치민시 토요한글학교, 코로나 속에서도 11주간 등교수업 마쳐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세계 각국의 한글학교가 수업을 중단하거나 온라인 수업으로 대체하고 있는 가운데, 베트남 호치민시토요한글학교(교장 신선호)가 지난 11주간의 등교 수업을 마치고 7월 25일 수료식을 가졌다. 이 학교는 베트남 내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당초 예정했던 3월에서 5월로 연기해 개강했으나, 기존 4교시 수업을 5교시로 증편하며 계획했던 1학기 교육과정 운영 목표를 달성했다. 한 학기 동안 유‧초‧중 12개 학급 142명을 대상으로 국어
<한국문화교류 소식> 제36호 발행 알림
<한국문화교류 소식> 제36호 발행 알림
<한국문화교류 소식> 제36호가 발행되었습니다. (발행일: 2020년 06월 15일) 1. 칼럼 "ICKC와 나" - 이효정 (ICKC 운영위원, 세계한인여성협회 총재) 2. 현장에서 온 소식 - 태권도 이야기 "세계태권도연맹, 아시아발전재단 '태권도 케어스 업무협약서 체결 및 2020년도 지정기부금 15만불 전달" - 강석재 (ICKC 이사, 세계태권도연맹 전문위원) 3. 현장에서 온 소식 - 한글학교 이야기 "'코로나 19'에도 쉬지 않고 '한국'을 배웁니다" - 김미연 (미국 뉴저지
[조정원 총재의 일성(一聲)] 밝은사회클럽 국제본부 주최 ‘COVID-19 온라인 국제태권도선수권대회’ 성료
[조정원 총재의 일성(一聲)] 밝은사회클럽 국제본부 주최 ‘COVID-19 온라인 국제태권도선수권대회’ 성료
밝은사회클럽 국제본부(GCS International) 주최 제1회 COVID-19 GCS 온라인 국제태권도선수권대회가 총 20개국 302명의 태권도 품새 선수가 참가한 가운데 8일(이하 한국 시간) 4일 간의 열전을 마치고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GCS미국포틀랜드지역본부(총재 셀마 리)와 미국월드클레스태권도협회(U.S. World Class Taekwondo Association) 공동 주관으로 치러진 이번 GCS온라인
코로나19 제한조치 와중에도 러시아인들 '한류 열기' 여전
코로나19 제한조치 와중에도 러시아인들 '한류 열기' 여전
러시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이동제한 등의 강력한 방역 조치가 취해진 와중에도 러시아인들의 한국 문화에 대한 뜨거운 열기는 식지 않고 있다. 방역 조치로 대중 행사나 문화공연 등이 모두 중단됐지만, 온라인을 통해 서비스되는 한류 콘텐츠는 현지인들의 '한국 배우기' 열기 속에 여전히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대표적인 사례가 주러 한국문화원(원장 위명재)이 운영하는 한국어 강좌다. 27일(현지시간) 한국문화원에 따르면 현지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검색결과수집거부
04173 서울시 마포구 삼개로 16, 408호 (도화동, 근신빌딩 신관) TEL : +82-2-2285-1070 FAX : +82-2-2285-5070
Copyright © 2011 한국문화국제교류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 / hangyobon@gmail.com
Supported by ONTOIN